속초에서 제일 기억에 남은 곳은 송도물회 입니다. 

  일반적인 물회랑 다르게 물에 담가져서 나오진 않고요. 약간 비빔회 처럼 나옵니다. 일단 회가 맛있어서 그런가 진짜 맛있게 먹었습니다. 


  아바이마을 가는 갯배선창장 근처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가게 엄청 깔끔하고 사장님도 직원분들의 응대도 좋아서 편했습니다.









  미역국을 꽤 큰거 하나 주시는데 미역이 잔뜩 들어있습니다. 사진에서는 그릇이 작아보이는데 꽤 큰 그릇에 주시더라고요.






  세꼬시가 올라가 있고 아래 여러 야채들 들어있습니다. 잘 비벼 먹다가 밥 넣어서 먹어도 맛있더라고요. 아래 사진이 일반입니다. 특 아니에요. 특은 다른 회가 올라가는 것이 아니라 세꼬시 양이 많아지는 것입니다. 





  맛있었어요. 다음에 속초에 간다면 또 들러보고 싶네요.



+ Recent posts